무역뉴스

국내뉴스
"중국 중심 글로벌 공급망 변화, 한국이 영향 가장 크게 받아"
  • 대륙아시아
  • 국가중국
  • 업종전체
  • 품목전체
  • 출처
#대한상공회의소,# 글로벌공급망,#

2021-12-07 312

"중국 중심 글로벌 공급망 변화, 한국이 영향 가장 크게 받아"
대한상의 '글로벌 공급망 세미나'…"민관 공동 대응 나서야"

최근 중국을 중심으로 한 글로벌 공급망 체계 변화 속에서 한국이 가장 큰 영향을 받을 수 있다며 민관 공동 대응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왔다. 대한상공회의소는 7일 '중국 수출규제에 따른 글로벌 공급망 대응 방안 세미나'를 온라인으로 개최했다. 이날 세미나는 코로나19 장기화와 중국발 요소수 사태, 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 오미크론 출현 등 공급망 불안 이슈 확대에 따른 대응 차원에서 마련됐다.

이준 산업연구원 산업정책연구본부장은 "미중 간 기술 패권 경쟁과 세계적인 탄소중립 기조는 향후 오랜 기간 지속될 수 있는 글로벌 공급망 불확실성을 증폭시키는 이슈"라고 분석했다. 이 본부장은 "특히 우리나라는 중국과 밀접하게 형성된 산업 분업 관계로 인해 향후 중국 중심의 글로벌 공급망 체계 변화에 가장 크게 영향을 받을 수 있다"며 "민관이 함께 위험요인을 사전에 점검하고, 긴급상황 발생 시 조기에 대응할 수 있는 합동 대응체계를 구축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날 세미나에서는 이차전지와 반도체, 건설 사업 부문에서 최근 발생하고 있는 글로벌 공급망 변화와 대응 방안이 논의됐다. 김민지 산업연구원 소재산업실 전문연구원은 "이차전지 산업은 원료·소재 부문에서 중국 의존도가 매우 높아 중국의 환경규제와 에너지 수급 등의 상황변화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구조"라고 지적했다.

김 전문연구원은 원료·소재 부문의 공급망 안정성 강화를 위해 기업 간 협력 토대를 구축하고, 공급 리스크 및 수요 예측 시스템 고도화가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대한상의 관계자는 "공급망 안보 강화를 위한 산업별 대응 전략이 필요한 때"라며 "국내 조달이 필요한 전략 품목을 파악해 비상계획을 마련하는 등 전체 공급망의 효과적인 작동을 위해 민관 공동의 대응 노력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제공]

빅데이터가 추천하는 다른 컨텐츠도 확인해보세요!

다른 사용자들은 이런 컨텐츠도 같이 봤어요!




Top

무역협회 회원사 전용서비스

수출입 단계별로 골라 쓰기

한국무역협회 회원사로 가입하면 회원사 전용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비용지원부터 정보제공까지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니, 많은 이용 바랍니다.